다 똑같은거 같지만 엄마눈에는 다 다…

다 똑같은거 같지만 엄마눈에는 다 다르고 다 이쁜 아들래미 사진들❣️
요즘은 매일 밤 잠드는게 무섭다 눈뜨면 민트 상태가 나빠져있을까봐 혹시나 잘못될까봐 잠드는게 무섭다 자기전마다 대신 아프게 해달라고 민트만 안아프게 해준다면 정말 착하게 살겠다고 기도를 해도 들어주지 않는게 속상하고 속상하다 왜 하필 우리 민트가 이렇게 착한애가 아픈지 정말 내가 해줄수있는게 없어서 억장이 무너진다 사료 좀 잘먹어주면 아픈게 덜할텐데 먹어주지 않는 민트가 미웠다가 쨘했다가 미안했다가 하루온종일 화장실만 따라다니고 소변 상태가 어떤지 체크하고 안심했다 걱정했다 반복인것도 이불에 쉬아하는것도 지쳐도 괜찮다 그렇게라도 눠주는것에 감사하다 정말 제발 민트가 안아팠으면 좋겠다
민트야사랑해

Bookmark the permalink.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